COMMUNITY

야경에도 떠들어대는 장미 곁에서

괜스레 혼자서 숨이 차 오르는

그런 오월을

어느 중년이 좋아할까

 

R8C5LpL.jpg